SK스토아, ‘하나투어 오키나와 상품’ 론칭 < 일반 < 실시간뉴스 < 기사본문


계속되는 엔저 현상에 일본 여행에 대한 수요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SK스토아는 하나투어와 함께 최근 인기 여행지로 자리잡은 일본 여행 상품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실제로 SK스토아의 이달 일본 여행 상품 방송 1회 당 평균 취급 금액은 전년 동기 대비 213% 신장했다. 원화 대비 엔화 가격이 낮은 ‘엔저 현상’이 장기화 하면서 저렴한 비용으로 여행을 즐길 수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여기에 엔데믹으로 인한 여행객 급증으로 올해 1~2월 SK스토아 전체 패키지 여행 상품 취급액은 지난해 동기 대비 152% 신장했다.


이처럼 일본 등 해외 여행 상품의 인기로 SK스토아의 누적 여행 상품 주문 건수가 200만 건을 넘어서자 하나투어와 함께 특별 상품을 마련했다.


SK스토아는 22일 오후 10시 41분과 24일 오후 7시 41분 등 2회에 걸쳐 ‘하나투어 오키나와 3박 4일 상품’ 방송을 진행한다.


이 상품은 숙박, 투어, 식사 등 모든 영역에서 프리미엄 조건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먼저 항공권은 대한항공 왕복 직항 항공권으로 구성됐고 숙박 역시 온천 이용권이 포함된 4성급 호텔이 포함됐다. ‘츄라유 온천’을 이용할 수 있는 ‘더 비치 타워 오키나와’에서 1박 후 ‘램브란트 스타일 나하’로 이동해 2박을 진행하는 일정이다.


여행 일정도 알차다. 오키나와의 주요 관광지를 모두 돌아보는 일정으로 ▲우미카지 테라스 ▲슈리성 ▲아메리칸 빌리지 ▲만좌모 ▲글라스보트 탑승 ▲코우리지마 대교 ▲츄라우미 수족관 ▲나하 국제거리 ▲평화기념공원 ▲오키나와월드 ▲치넨미사키 공원 ▲세이화우타키 등 12개 핵심 관광지가 모두 포함된다.


여행 기간은 다음달부터 7월 중 언제든 출발 가능하고, 가격은 출발 요일에 따라 79만9,000원부터 119만9,000원까지 상이하게 구성됐다.


이 밖에도 SK스토아는 해외 여행을 계획 중인 고객을 겨냥해 여행 지역을 더욱 폭넓게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달 그리스, 방콕, 홍콩 등 상품에 이어 다음달에는 하나투어의 대만, 훗카이도 상품과 함께 나트랑, 다낭, 코나키나발루, 동유럽 등 인기 여행 상품을 잇달아 판매한다.


사진=SK스토아 제공
사진=SK스토아 제공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