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BM, 만들면 팔린다…“내년엔 가격 10% 넘게 상승”


인공지능(AI) 붐으로 고대역폭메모리(HBM) 수요가 급증하면서 HBM 가격이 10%가량 오르고, 당장 2분기 D램 가격은 18%까지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HBM은 D램 반도체를 쌓아서 만드는 것으로 AI 반도체의 핵심 부품이다. 가격 상승은 글로벌 HBM 시장 1·2위인 SK하이닉스와 삼성전자의 실적에 긍정적 요인이다. 7일 대만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는 “HBM 가격이 올해 5%, 내년에는 10% 이상 상승할 것으로 예상한다”며 “내년에는 D램 전체에서 HBM의 비율이 30% 이상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래픽=김의균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