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홈런+4할 타율 맹타… ‘FA 대박’ 향한 킹하성 질주 “아직 보여줄 게 더 많다”



김하성(28)은 아직 보여줄 게 더 많다고 한다. 프리에이전트(FA) 초대박의 꿈을 향해 스프링캠프부터 착실하게 내실을 다져가고 있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