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2030 “나라 쑥대밭, 전쟁 겪은 부모세대의 걱정 실감”


“이젠 낙하산을 탄 테러리스트가 집 위로 날아오는, 예전엔 상상조차 못 한 일을 걱정하게 됐다.”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무장 단체 하마스의 이스라엘 공습 나흘째인 10일(현지 시각) 하마스는 이스라엘 수도 텔아비브와 주변 도시를 향한 공격을 멈추지 않았다. 이날 아침 텔아비브에서 만난 금융회사 직장인 베냐민(39)씨는 “하마스가 패러글라이더를 타고 민간인 마을로 침투하는 모습을 보고 할 말을 잃었다”며 “나는 물론, 이스라엘인 모두가 ‘로켓과 미사일만 막으면 일단 안전하다’는 생각을 버리게 됐다”고 했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