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네가” 악 지르며…노래방서 마주친 지인과 다투다 흉기


평소 갈등관계…우연히 마주쳐 ‘칼부림’
흉기 난동 피해자는 위독한 상태

[앵커]

어젯밤(1일) 서울 망원동의 한 노래방에서 50대가 지인과 말다툼을 하다 흉기를 휘둘렀습니다. 피해자는 배를 부여잡고 노래방을 빠져나와 그대로 쓰러졌는데 현재 위독한 상태입니다.

심가은 기자입니다.

[기자]

한 남성이 배를 부여잡고 건물 밖으로 나옵니다.

비틀거리며 쓰러지고 지켜보던 시민은 놀라 뒷걸음질 칩니다.

일행이 나와 응급처치를 합니다.

잠시 뒤 모자를 쓴 남성이 나옵니다.

피해자를 돌보던 남성이 갑자기 달려듭니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흰색 모자를 쓴 남성을 체포합니다.

어젯 밤 11시 반쯤 서울 망원동의 한 노래방에서 50대 남성이 40대 남성을 흉기로 찔렀습니다.

피해자는 이 노래방에서 피를 흘리며 나와 이곳에 쓰러졌습니다.

하루가 지난 지금도 핏자국이 그대로 남아있습니다.

평소 알고 지내던 사이였는데 감정이 좋지 않았습니다.

각자 노래방에 왔다가 시비가 붙으면서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목격자 : 남자분이 피를 흘리고 쓰러져있고. (다른 사람은) 소리를 지르면서 ‘네가 어떻게 그럴 수 있어’ 그런 식으로 얘기를 하고…]

피해자는 위독한 상태입니다.

[목격자 : 쓰러진 친구는 아예 의식이 없는 수준이었고.]

경찰은 붙잡은 남성을 상대로 정확한 범행동기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