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송구→밀어내기’ BBBBB 예비 FA 잠수함 난조…9회 7득점도 역부족, 개막시리즈 다 내줬다



프로야구 KT 위즈 투수 엄상백(28)이 예비 FA 시즌의 첫 단추를 잘못 꿰었다. 선발이 무너진 KT는 조기 가동된 불펜진마저 부진에 부진을 거듭하며 9회 7득점에도 아쉬운 석패를 당했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