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삼석 “선거 앞둔 악의적 마타도어” 법적 대응 예고


더불어민주당 서삼석 의원(영암·무안·신안)은 25일 최근 일부 언론에서 보도된 ‘재산 증가 및 재산 형성’ 의혹에 대해 사실무근이며 명백한 선거방해 공작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서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공천과 경선을 앞두고 의혹이라는 단어로 포장해 특정 후보를 해롭게 하는 전형적인 마타도어”라며 “만약 불법·탈법이 조금이라도 밝혀진다면 정계를 떠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무책임한 정치 공세에만 몰두하는 당사자들은 어떤 책임을 질 것인지 반문하고 싶다.”며 “다분히 의도적인 의혹 제기로 군민을 농락하는 행태를 더 이상 방치하지 않겠다.”고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그는 또 “사실에 바탕을 둔 합리적인 검증은 계속돼야 하지만 도덕성 검증이라는 미명 하에 온갖 의혹 제기와 네거티브만 난무해 유권자의 올바른 판단을 저해하고 있다”며 “지역 발전의 비전과 정책을 가지고 경쟁하는 것이 선거에 임하는 사람으로서 최소한의 도리”라고 지적했다.

서 의원은 “난데없는 의혹 보도, 집회에 이어 중앙당에 허위 자료를 제보해 공당의 공천을 방해하는 일련의 수순들이 매번 반복되고 있다”며 “지역민을 분열시키고 공정 선거의 가치를 크게 훼손하는 중대 범법 행위에 대해 무관용 원칙으로 반드시 법적 책임을 묻겠다”고 강조했다.

김진수 기자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