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100곳에 양로센터… 요양병원 대신 ‘커뮤니티 케어’



홍콩의 한 애플스토어 앞에서 노인들이 애플의 ‘아이패드(iPad)’를 사용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최근 중국에서는 실버산업을 뜻하는 ‘은발 경제’가 매년 급성장하며 노인을 위한 상품과 서비스가 쏟아지고 있다.

중국에서 저출산 여파로 영유아 관련 산업이 쪼그라드는 가운데, 실버 산업은 고령화 장기화로 부흥기를 맞이했다. 중국 국가통계국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60세 이상 인구는 2억9697만명(21.1%)으로 3억명에 육박하며 전체의 20%를 돌파했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