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도 감탄한 ‘똥머리 장인’ 박혜민 솜씨, 흔들림 없는 머리 OK…웜업존에서는 목 터져라 응원



경기 시작 직전 정관장 박혜민이 박은진 고정된 헤어스타일이 눈에 들어왔다. 수원=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

6년 만의 대전에서 봄 배구를 치르기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정관장 선수단의 분위기는 경기 시작 전부터 남달랐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