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와 첫인사 때도 사이클 패달 멈추지 않아” 뮌헨팬들, 김민재에 호감 상승



독일 거함 바이에른 뮌헨 유니폼을 입은 ‘신입 괴물’ 김민재(27)지만 본연의 자세를 잊지 않았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