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방에서 직원 2명 강제추행한 지역농협 조합장 기소



여성 직원들을 강제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 지역농협 조합장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인천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는 강제추행치상과 강제추행 혐의로 인천의 한 지역농협 조합장을 불구속 기소했습니다.

해당 조합장은 지난해 12월 인천의 한 노래방에서 회식을 하던 중 여성 직원 2명의 신체 부위를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한 검찰은 피해 직원들이 정신과 치료가 필요한 상해를 입었다고 판단해 강제추행치상 혐의도 함께 적용했습니다.

검찰 관계자는 ″이 사건이 지위를 이용한 성범죄인 데다 피해자들의 정신적 충격이 심각한 점 등을 고려해 피해자들에게 심리 상담을 함께 지원했다″고 밝혔습니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