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리 2%대 주저앉자… 갈 곳 잃은 자금 석달새 28조원



주요 시중은행의 정기예금 금리가 최근 연 2%대로 낮아지면서 투자처를 찾지 못한 ‘대기성 자금’이 연초 대비 약 28조원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더 높은 금리 사냥을 위해 일단 잠시 대기 중인 것이다. 그런 가운데 일부 개인 투자자는 미국의 기준 금리 인하 시점이 지연된다는 전망에 채권 금리가 반등하자 채권으로 시선을 돌리는 모습이다.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