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궁금한 별별 순위] 넷플릭스가 레슬링 잡은 이유 있었네


유튜브 세상에서 가장 인기 있는 스포츠는 축구나 야구가 아니다. 레슬링이다. 정확히는 세계 최대 프로레슬링 단체 WWE(월드 레슬링 엔터테인먼트)다. WWE 유튜브 채널은 전 세계 구독자가 9950만명으로 모든 스포츠 종목 중 1위다. 구독자 1억명을 달성하는 건 시간문제로 여겨진다. 다음은 NBA(미 프로농구)다. 2140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다. 3위는 UFC(종합 격투기)로 1750만명을 끌어들였다. 미국에서 독보적인 인기를 누리는 NFL(미 프로풋볼·1260만명)과 스페인·잉글랜드 프로축구 리그 채널이 각각 980만명과 609만명으로 다음을 달린다.

작년 열린 WWE의 한 행사 모습. /로이터 뉴스1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