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반도체 기업들 지급 금액 배 이상 요구…절반만 받아도 운 좋아”


미국 조 바이든 행정부는 자국 내 반도체 투자를 장려하기 위해 제공하기로 한 보조금을 받으려고 기업들이 요구한 자금 규모가 미 연방 정부가 가용 가능한 금액의 배 이상이라고 밝혔다. 바이든 대통령은 반도체 기업의 미국 내 투자를 늘리기 위해 반도체 생산 보조금 등 5년간 총 527억달러를 지원한다는 내용의 반도체법에 지난 2022년 8월 서명했다. 신청 기업들이 실제로 받게 될 보조금이 기업이 원하는 규모에 못 미칠 가능성이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블룸버그는 미 정부가 3월말엔 삼성전자, 인텔, 대만 TSMC 등 미국에 투자한 주요 반도체 기업들에 반도체 보조금을 지급안을 발표할 전망이라고 전했다.

지나 러몬도 미 상무장관이 26일 미 워싱턴DC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에서 발언하고 있다. /CSIS



Source link


게시됨

카테고리

작성자

태그: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